상식

  • 페이스북 담기
  • 트위터 담기
  • 구글플러스 담기
  • 링크 주소 복사
  • 본문 인쇄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거창의 레저스포츠

MTB(MOUNTAIN BICYCLE)

거창의 수려한 자연경관과 함께 즐기는 건강한 체험

MTB의 상식을 알아봅니다.

산악자전거와 일반 자전거와의 차이

자전거의 종류는 크게 몇 가지로 나뉘게 된다. 도로에서 주로 타게 되는 도로용 사이클,일반인들이 편안한 자세로 쉽게 탈 수 있는 자전거, 투어와 장거리 여행을 위해 사용되어지는 투어 자전거, 그리고 최근 엄청나게 수요가 증가되고 있는 산악자전거 등으로 나눌 수 있다.

  • 두꺼운 바퀴 자전거 중에 바퀴가 가장 두꺼운 자전거가 산악자전거이다. 게다가 바퀴가 매우 거칠게 표면 처리가 되어 있어 (전문 용어로트레드라고 한다) 누구나 쉽게 알아볼 수 있다.
  • 폭이 넓고 직선형의 핸들 그 이유는 단 한가지,그 어떤 자전거들보다 험한 지형을 운행해야 하기에 안정성이 크게 필요하기 때문이다. 또한 핸들의 모양적인 특징은 일 자형(사실 3-5도 정도 휘어 있다) 또는 약간 위로 휘어져 갈매기 날개 같은 모양을 하고 있습니다.
  • 서스펜션 앞바퀴 또는 뒷바퀴에까지도 충격을 흡수하는 서스펜션(일명 쇼바라고 부 르기도 하는)이 장착되어 있는 것이 보통이며 자잘길, 울퉁불퉁한 산길을 갈 때도 걱정이 없다.
  • 26인치 지름의 바퀴 위의 모든 것을 다 만족하더라도 바퀴의 지름이 26인치를 넘으면 산악 자전거라고 부르지 않 는다. 물론, 특수한 경우 24인치의 바퀴를 사용하긴 하지만 대부분 26인치 지름의 바퀴를 사 용한다.
  • 엄청나게 많은 변속 기어 21단, 24단, 27단 등등이 있으나 여기서 27단은 앞 기어판 3개, 뒤 기어판 9개로 앞뒤를 곱하여 말하는 것이며 이것이 가장 최근의 최고급 스타일이다.

산악자전거의 종류

산악자전거가 대중화되면서 크게 네 가지 스타일로 나뉘게 되었는데 일부 종목은 하계 올림 픽의 정식 종목이 되었다.

  • 하드테일(hard tail) 말 그대로 뒷바퀴에는 서스펜션이 없는 자전거를 말한다. 크로 스컨트리 시합에 주로 사용되며, 가볍고 빠르다는 강점이 있지 만 소프트 테일처럼 편하고 부드럽지는 않다.
  • 크로스컨트리용 소프트 테일(XC soft tail) 소프트 테일이란 뒷바퀴에 충격 흡수 할 수 있는 서스펜션을 갖춘 자전거를 말하는데 처음에는 다운 힐을 위해 개발되기 시 작했지만, 무게가 가벼워지고 구조가 발전됨에 따라 크로스컨 트리용으로 사용되기 시작하였다.
  • 다운힐(downhill) 다운 힐 시합을 위해 개발된 산악자전거이다. 무게는 어느 정도 무시되고, 6인치 이 상의 앞 뒤 바퀴의 트래블을 가지고 있다. 일반적으로 체인 링은 50T 가량으로 한 개 만 사용하였다.또한 이것은 짧은 스템으로 내리막길에서의 스티어링 감각과 체중 이동 이 쉽도록 설계되었다
  • 프리 라이딩(free riding) 시합을 위한 용도가 아니라 편하고, 재미있게 타기 위해 설계된 자전거로 최근에 활발한 개발이 이루어지고 있다.
  • 브레이크의 종류 브레이크를 잡는 방법에 따라 림 브레이크와 디스크 브레이크로 나뉜다. 림 브레이크의 경우 는 가볍고, 좋은 환경에서 뛰어난 브레이크 능력을 발휘하고, 디스크 브레이크는 무겁지만, 어 떤 환경에도 훌륭한 브레이크 능력을 발휘하는 특성이 있다. 전에는 주로 다운 힐에만 사용되 어 왔던 디스크 브레이크는 최근에 소재 개발로 무게가 가벼워지고, 시합의 환경이 점점 험해 지는 경향으로 크로스컨트리에도 디스크 브레이크를 사용하고 있다.
  • 바퀴의 종류 일반 림과 스포크 휠, 카본 휠, 데모 프라스틱 휠, 텐션 휠 등 많은 종류의 바퀴가 선을 보이고, 색상과 모양도 가지가지다. 그 특성들이 또한 가지각색이지만, 여러분들이 원하는 스타일을 고 르는 것이 좋은 선택이 될 수 있다.
  • 자전거의 사이즈 자전거의 사이즈 올바른 사이즈는 자전거를 다루기 편해야 하고, 몸에 불편하지 않아야 한다. 너무 작게 되면 등 과 허리가 휘어져서 불편하게 되고, 너무 크면 허리가 많이 숙여지게 되고 자전거를 다루기에 힘이 든다. 다음의 표는 일반적인 자전거의 사이즈를 키에 맞추어 본 것이다. 가능 수치는 표에 나온 수치에서 가감해도 가능한 최대 최소치를 나타낸다.
    자전거 사이즈
    키(cm) 스탠드오버(cm) 사이즈(inch) 탑튜브길이(cm)
    152-162 68.5 15 5
    162-170 71 16 56.5
    177-185 76 18 59
    185-198 79.5 19 60
    가능수치 ±1 ±1 ±2

산악자전거의 기본자세

마운틴 바이크 라이딩은 기본 자세가 많은 것을 좌우한다. 노면이 매우 불규칙하고 장 애물에 대한 시야가 확보되지 않는 산악지형에서는 특히 안전과 스피드를 좌우하는 것이 바로 기본 자세가 된다.

  • 기본라이팅 어깨가 열리고 팔이 뻣뻣한 자세는 잘못된 자세다. 왜냐하면 기본적으로 온 몸에서 충격을 흡수할 수 있도록 대기되어진 상태와 비슷하기 때문이다. 팔과 허리는 약간 굽혀지면서 충격에 직접적인 영향을 받지 않아야 하고,엉덩이가 안장을 깔고 앉은 듯무겁게 안장에 내려 앉으면 안 된다.손은 집게손가락과 검지손가락을 브레이크 레버 위에 올려놓아서 언제라도 제동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나머지 세 손가락은 핸들 그립을 강하게 잡아야 한다. 얼굴은 진행방향을 볼 수 있도록 앞을 향하고 있어야 하는데, 처음에는 목이 조금 아플 수도 있다.
  • 코너링 코너링의 기본 자세는 두발이 수평이 되도록 하는것이다. 일반적으로 오른발잡이는 오른발이 앞으 로 오고 왼발이 뒤에 오게 한다. 가장 중요한 것은 두발의 높이가 지면에서부터 같도록 수평을 유지 하는 것이다. 하지만, 조금 더 상급 코너링에 들어가면서 발의 위치가 바뀌게 되는데, 그것은 차차 익히게 될 것이다.먼저 기억할 것은 두발은 수평을 이룬다는 것! 얼굴은 코너를 통과하여 빠져나갈 곳을 쳐다본다. 자신이 바라보고 있는 곳으로 자전거는 이동한다는 것을 잊지 말아야 한다.
  • 언덕을 내려갈때 언덕을 내려갈 때는 보통 페달링을 하지 않게 된다. 페달링을 하지 않을 때는 코너링과 마찬가지 로 두 발이 수평이 되도록 하는 것이 가장 중요! 엉덩이의 위치가 평상시보다 약간 뒤로 이동하도록 한다. 이렇게 하기 위해서는 팔을 많이 펴야 한 다.하지만, 팔은 완전히 펴져서는 안 되고, 어깨의 높이를 낮추어 엉덩이를 뒤로 빼는 것이 올바른 자세이다. 얼굴은 내려갈 길을 잘 살펴볼 수 있도록 해야 하지만, 계속 멀리 볼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 경사를 내려가기 전에 시야를 최대한 먼길까지 보고 바닥을 봐서 피해 가야할 장애물들을 살 피는 것이 순서이다.
  • 언덕을 올라갈때 어깨가 열리지 않도록 등과 허리에 힘을 주어 상체의 자세를 유지해야 한다. 어깨가 들리면서 정면으로 열리게 되면 쉽게 앞바퀴가 들리게 되어 언덕을 오르기 힘들게 된다. 약간 앞 쪽으로 안장에 앉도록 한다. 그래야 페달링이 조금이라도 쉬워진다. 얼굴은 가능한 높은 곳을 확인한 후 지면의 상태를 파악하여 편안하고 딱딱한 땅을 이용해 올라갈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만족도 조사

현재 열람하신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평가

담당부서
문화관광과 관광정책담당(☎ 055-940-3420)
최종수정일
2019-07-11 13:45: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