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현황

  • 페이스북 담기
  • 트위터 담기
  • 구글플러스 담기
  • 링크 주소 복사
  • 본문 인쇄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연혁

  • 조선시대에는 동쪽을 지상곡면(只尙谷面)이라 하여 성기역리(星奇驛里), 장생동리(長生洞里), 고대리(古大里), 보광리(寶光里), 도평리(道坪里) 등5개 리로 나누고 면사무소는 도평리에 두었다.
  • 서쪽은 옛 거창군의 큰 골짜기라 이르는 주곡면(主谷面)이라 하고, 연제리(連梯里), 완계서원리(浣溪書院里), 완서리(翫逝里), 오산리(烏山里), 오리동리(悟李洞里) 5개 리로 나누고, 연제리에 면사무소를 두었다.
  • 1913년에 두 면을 합하여 주상면이라 하였으며 연제리에 있던 면사무로를 1920년에 도평리로 옮겼다.
  • 지금은 도평리, 연교리, 내오리, 완대리, 성기리, 거기리, 남산리 등 7개 리로 나누어져 있다.

지역특성

  • 거창군의 중앙부에 자리하고 있음
  • 북부권역 교통의 중심지 : 국도 3호선과 지방도 1089호가 통과 ※ 3개 노선 21.2km
  • 지질 : 화강암에 황갈색 점질토로 7개의 석산이 소재함

행정구역

7개리 18개 마을 32반

인구 및 가구수

852세대(농가 616세대) 1,646명(남 796명, 여 850명)

면적

  • 5,050ha(거창군의 6.2%)
  • 농경지 771ha(15%), 임야 3,872ha(77%), 기타 377ha(8%) ※ 농가당 경지면적 : 1.2ha

학교

초등학교 1개교(학생수 25명)

의료시설

3개소(보건지소 1, 보건진료소 1, 약방 1)


만족도 조사

현재 열람하신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평가

담당부서
주상면 총무담당(☎ 055-940-7360)
최종수정일
2017-02-17 11:42: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