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봉암

  • 페이스북 담기
  • 트위터 담기
  • 구글플러스 담기
  • 링크 주소 복사
  • 본문 인쇄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금봉암

고제면에 위치한 금봉암은 삼봉산 중턱에 있는 암자로서, 뒷산의 경치가 금강산과 같이 아름답다고 하여 금강산의 금(金) 자와 산의 생김이 새가 마치 봉황새와 같다고 하여 봉(鳳) 자를 넣어서 되어진 이름이라 한다.

금봉암의 칠성당 앞에 왕바위 또는 용바위라 부르는 바위가 있는데, 이 바위는 옛날부터 가뭄이 계속되면 거창군에서 이곳에다 제단을 차리고 제일 먼저 기우제를 지냈다고 한다.


만족도 조사

현재 열람하신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평가

담당부서
문화관광과 문화예술담당(☎ 055-940-3413)
최종수정일
2021-07-28 16:17:14